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람들

제8대 광화문 문화포럼 박인자 신임 회장

글 : 김태완  월간조선 기자  kimchi@chosun.com

사진제공 : 박인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
  • 스크랩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박인자(朴仁子) 대한민국발레축제 조직위원장이 최근 제8대 광화문 문화포럼 신임 회장에 취임했다.
 
  광화문문화포럼은 2000년 1월, 문화예술인과 학자, 법조인, 언론인, 의료인, 기업인 등 문화예술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모여 창립한 모임이다. 차세대 예술 영재 후원을 위한 문화나눔콘서트, 국내외 문화유적 탐방, 국제 연극제 참석 등 한국 문화예술 진흥을 위한 활발한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박 신임 회장은 포럼 창립 24년 만에 최초의 여성 회장이다.
 

  박 신임 회장은 “오지철 전임 회장(전 문화관광부 차관)이 틀을 잘 갖추어 놓으셔서 저는 잘 유지만 해도 백점이 아닐까 싶다”며 “다양한 문화계 인사들과 선후배 회원들의 경륜과 인생 경험을 주고받으며 다양한 삶의 현장에서 엔도르핀이 솟을 수 있는 모임으로 성장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