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람들

서애학회 초대 회장 송복 교수

글 : 배진영  월간조선 기자

사진 : 조선DB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
  • 스크랩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서애 류성룡(西厓 柳成龍)의 삶과 사상을 연구하고 오늘에 계승할 방안을 모색하는 서애학회가 2019년 12월 2일 창립됐다. 초대(初代) 회장은 원로(元老) 사회학자인 송복(宋復·83) 연세대 사회학과 명예교수가 맡았다. 송복 교수는 2007년 류성룡의 고뇌와 리더십을 다룬 《류성룡 위대한 만남》을 펴내 우리 사회에 류성룡에 대한 관심을 환기시킨 바 있다. 이를 계기로 정치·사회·경영·언론학자 등 사회과학자 10여 명이 모여 2018년부터 ‘서애 유성룡 연구팀’을 만들어 서애에 대해 연구해오다가 이를 서애학회로 발전시키게 됐다.
 
  송복 교수는 “우리 사회 특유의 내부 갈등과 원한·한풀이를 보면 서애 시대의 데자뷔인 것 같다”면서 “서애의 ‘징비(懲毖)’ 정신은 과거의 실패에 대한 성찰을 통해 미래를 열어가려 했던 미래지향성을 갖고 있으며, 서애학회는 이 미래지향성을 우리 시대는 물론 자자손손(子子孫孫) 이어 내려가면서 내재화(內在化)·일상화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2012

지난호
전자북
별책부록
프리미엄결제
2020년4월부록
정기구독 이벤트
  • 지난호
  • 전자북
  • 별책부록
  • 정기구독
  • 월간조선 2018년 4월호 부록
신협중앙회 여성조선 공동 주최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