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람들

샌디에이고 한인변호사협회(KABA-SD) 신임회장 백종현(저스틴 백) 변호사

글 : 최우석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
  • 스크랩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 : 백종현 제공
  샌디에이고(San Diego)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남서부에 있는 항구도시다. 멕시코와 가까우며 해군기지가 있다. 연평균 기온이 섭씨 13~20도로 쾌적한 기후 때문에 관광지, 휴양도시로 알려져 있다. 이 도시에도 한인변호사협회(KABA-SD)가 있다. 고교 시절 샌디에이고에 이민 온 백종현씨는 UC샌타바버라를 졸업하고, 캘리포니아 웨스턴 법대를 나온 뒤 변호사가 됐다. 저스틴 백 변호사로 활동하는 그는 최근 샌디에이고 한인변호사협회 신임회장이 됐다. 샌디에이고 한인변호사협회는 2007년 창립됐다.
 
  그는 “모국인 한국을 너무도 사랑하고 있다. 한인변호사협회장이 돼 일할 수 있는 것 자체가 매우 기쁘다”며 “선배들의 노고에 누를 끼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저스틴 백 변호사는 “그간 협회가 존재함에도 불구, 한인 변호사들끼리 네트워킹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았다”며 “한인 변호사들이 폭넓게 교류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겠다”고도 했다. 그는 이어 “샌디에이고 한인커뮤니티가 한 단계 도약하는 데 일조하는 동시에 한인들에게 진정한 도움을 줄 수 있는 변호사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현재 인턴으로 일했던 Ferris & Britton 로펌에 정식 변호사로 발탁돼 기업 트랜잭션이나 상업용 부동산 거래, 상속 등을 주로 담당하며 기업 및 개인, 투자회사 등의 변호를 맡고 있다.⊙
조회 : 1372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201811

지난호
전자북
별책부록
프리미엄결제
  • 지난호
  • 전자북
  • 별책부록
  • 정기구독
  • 마음챙김 명상 클래스
  • 조선뉴스프레스 선정 초청작가 특별기획전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