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해외 트레킹

일본 100대 명산 핫코다(八甲田)산 트레킹

글·사진 : 정정현  C.영상미디어 국장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
  • 스크랩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단풍능선 넘어 핫코다산 정상이 보인다.
  사과의 고장으로 널리 알려진 아오모리(靑森). 일본 열도의 본섬인 혼슈(本州) 최북단에 있는 현으로 홋카이도를 마주보고 있다. 아오모리란 한자어가 말해주듯 ‘푸른숲’이 가득한 고장이다. 유네스코 자연유산인 너도밤나무 세계 최대 군락지가 있고, 분화구로 만들어진 도와다호수와 일본 100대 명산에 꼽히는 핫코다산 등 때 묻지 않은 자연을 즐기기에 최적의 곳이다.
 

  핫코다(八甲田)산 트레킹은 스키장 로프웨이로 해발 1324m까지 올라, 부드러운 능선을 4~5시간 걷는 코스가 인기로 초보 트레커들도 많이 찾는 곳이다. 최고봉 1584m에 올라 아오모리시 너머로 보이는 아오모리만 바다 풍광과 남쪽으로 펼쳐지는 거대한 너도밤나무 숲을 보는 것만으로도 가슴이 탁 트인다.⊙
 
일본 핫코다산은 강수량이 많고 일교차가 심해서 단풍색이 선명하다.

등산객의 안전을 기원하는 참배제단.

겨울이면 스키장으로 변하는 핫코다산의 억새 밭.

핫코다산의 제2봉인 아카쿠라다케.

급경사인 동쪽 사면의 흙이 이곳이 화산지대임을 잘 보여준다.

곱게 단풍 칠을 한 핫코다 고원습지.
조회 : 7936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1907

지난호
전자북
별책부록
프리미엄결제
  • 지난호
  • 전자북
  • 별책부록
  • 정기구독
영월에서 한달살기
  • 월간조선 2018년 4월호 부록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