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경제

3기 신도시 발표... 고양 창릉, 부천 대장에 5만8000가구 등 수도권에 11만가구 공급

국토부, 3차 수도권 주택공급계획 발표로 총 30만가구 조성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왼쪽)이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수도권 주택 30만호 공급방안' 제3차 신규택지 추진계획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3기 신도시'가 경기 고양시 창릉동과 부천 대장동에 조성된다. 이밖에 수도권에 총 11만 가구가 새로 공급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는 7일 '수도권 주택 30만가구 제 3차 신규택지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국토부는 경기 고양시 창릉·용두·화전동 일대 813만㎡에 3만8000가구, 부천시 대장동 일대 343만㎡에 2만가구를 조성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또 고양과 부천 신도시 2곳 외에 서울과 안산, 수원, 용인 일대 도심 국공유지와 유휴 군부대 부지 등 26곳에도 5만2517가구를 공급한다.  서울은 19곳, 1만517가구이며 경기는 7곳, 4만2000가구다. 
 
서울은 대방동 군부지(1000가구), 구의자양 재정비촉진1(1363가구), 사당역 복합환승센터(1200가구), 동북권 민간부지활용(1000가구) 등이 규모가 크며 노후 공공기관 복합화를 통해 1500가구, 빈집활용 주택공급 400가구 등을 통해서도 주택을 공급할 계획이다.

경기의 경우 안산 장상(1만3000가구)과 용인 구성역(1만1000가구)에 공급되는 물량이 각각 1만가구가 넘는다. 안산 장상의 경우 안산시 상록구 장상동 일대 221만㎡에 공급되며, 용인 구성역은 용인시 보정동 일원 276만㎡에 조성될 예정이다. 이밖에 안산 신길2(7000가구), 수원 당수2(5000가구) 성남 공영주차장(400가구), 광명 테크노(4800가구), 안양 인덕원(800가구) 등에도 공급할 예정이다.

 
본문이미지
3기 신도시로 지정된 고양 창릉, 부천 대장 지구 위치도. 사진=국토부 제공

 

대규모 택지인 신도시는 오는 2020년 지구지정, 2021년 지구계획 등을 거쳐 오는 2022년부터 입주자모집(분양)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중소규모 택지의 경우 올해부터 주택사업승인 등을 거쳐 2020년부터 분양할 예정이다.

김현미 장관은 "3기 신도시는 서울 도심권에 30분내 접근이 가능한 도시가 될 것"이라면서 "고양 신도시는 서울로부터 1㎞ 이내에 있으며 부천은 서울 접근성이 양호하다. 이런 입지를 기반으로 교통대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토부는 해당 지역 부동산 투기를 막기 위해 주민공람 즉시 개발행위를 제한하고 대규모 공공택지와 주변지역 등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할 계획이다. 또 개발예정 및 인근 지역 집값, 토지 거래량 등 모니터링을 지속하고 투기성 거래 등이 가시화될 경우 관계기관 합동 투기단속반도 운영하기로 했다.
 
 
 
글=월간조선 뉴스룸

 

입력 : 2019.05.07

조회 : 158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