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사회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 부모 피살... 용의자 1명 검거

이희진씨는 불법 주식거래 등 혐의로 징역 5년 실형, 벌금 200억원에 추징금 130억원 선고

 
불법 주식거래 및 투자유치 혐의로 구속기소 된 '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33, 사진) 씨의 부모가 살해된 채 발견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18일 경기 안양동안경찰서에 따르면 이틀 전인 지난 16일 이 씨의 아버지는 평택의 한 창고에서, 이 씨의 어머니는 안양 자택에서 각각 살해된 채 발견됐다.
 
경찰은 시신 발견 다음날인 지난 17일 오후 3시께 유력한 용의자 1명을 검거했다. 또 함께 범행한 것으로 추정되는 나머지 용의자 3명을 쫓고 있다.
 
증권전문방송과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청담동 주식 부자'로 유명세를 얻은 이희진씨는 지난해 4월 불법 주식거래 등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징역 5년의 실형이 선고됐다.
벌금 200억원, 추징금 130억원도 함께 선고받았다.


글=월간조선 뉴스룸

입력 : 2019.03.18

조회 : 1984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