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정치

문재인 정부 국정지지도, 취임 후 최저치 기록

현 정부 긍정평가 45.0% 부정평가 50.1%.... 당 지지율은 민주당 37.2%, 한국당 32.3%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지지도가 3주째 하락해 취임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다.
 
14일 리얼미터가 교통방송 의뢰를 받아 지난 11∼13일 전국 유권자 1천510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신뢰수준 95%에 표본오차 ±2.5%포인트)해 발표한 결과에 따르면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한 긍정 평가는 지난주보다 1.3%포인트 내린 45.0%로 집계됐다.

부정 평가는 3.3%포인트 오른 50.1%로 최고치를 경신했다. 부정 평가가 50%선을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긍정 평가와 부정 평가의 격차(5.1%포인트)가 오차범위 밖으로 벌어진 것도 이번이 처음이다.

세부 계층별로 충청, 호남, 학생, 자영업, 무직, 정의당 지지층에서 정부 지지율이 상승했지만, 경기·인천, 서울, 30대, 50대, 가정주부, 노동직, 사무직, 바른미래당과 자유한국당 지지층, 무당층, 보수층, 중도층에서는 하락했다.

리얼미터는 정부 지지율 하락에 대해 "2차 미북정상회담 합의 결렬 이후 북한의 비핵화 의지와 정부의 비핵화 정책에 대한 불신감이 증가하고, 새로 선출된 한국당 지도부에 대한 보수층과 중도층 일부의 기대감 상승이 지지층 이탈의 원심력으로 작용하고 있는 데 따른 결과"라고 분석했다.

정당 지지율은 더불어민주당이 지난주와 같은 37.2%, 한국당이 1.9%포인트 오른 32.3%를 각각 기록했다. 민주당과 한국당의 지지율 격차는 4.9%포인트로, 2017년 5월 문재인정부 출범 후 가장 좁혀졌다.
 
한국당 지지율은 상승은 이는 새 지도부에 대한 보수층과 중도층 일부의 기대 상승, 정부 비핵화 정책에 대한 불신감 증가 등의 영향으로 리얼미터는 풀이했다.

정의당은 0.3%포인트 내린 6.7%, 바른미래당은 0.5%포인트 내린 5.7%, 민주평화당은 0.2%포인트 하락한 1.9% 등으로 각각 집계됐다.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글=월간조선 뉴스룸
 

입력 : 2019.03.14

조회 : 152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1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창원선거 가리기용 자유당 지지율 조작 (2019-03-14)

    파이낸셜 뉴스 리얼미터 새누리 155170석·더민주 90105석
    구자윤
    입력 2016.04.12. 16:30
    https://news.v.daum.net/v/20160412163005657

    그래서 20대 총선 2016.4.13때 결과 어땠음?
    여소야대 됐잖아... 민주당 123석으로...

    내가 봤을땐, 창원 보궐선거 후보단일화 가릴려고
    자유당 지지율 올라갔다는 헛소리 퍼트리는걸로 알어...
    그래서 박근혜 정부때 터졌던 정준영 사건을
    이제서야 또 터트리는 거잖아...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