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사회

손석희 JTBC 대표, 온라인 팬클럽에 공식 입장 밝혀

"긴 싸움을 시작할 것 같다... 걱정들 마시길"

손석희 JTBC 대표. 사진=뉴시스
 
최근 폭행 의혹에 휩싸인 손석희 JTBC 대표이사가 자신의 팬클럽에 입장을 밝혔다.

손 대표는 지난 25일 온라인 커뮤니티 ‘언론인 손석희 팬클럽’ 게시판에 ‘손석희입니다’라는 글을 올리고 ‘긴 싸움을 시작할 것 같습니다. 모든 사실은 밝혀지리라 믿습니다. 흔들리지 않을 것이니 걱정들 마시길…’이라고 말했다.

손 대표가 직접 입장을 밝힌 것은 폭행 의혹이 처음 불거진 지난 24일 JTBC <뉴스룸> 오프닝과 입장문에 이어 두 번째다.
'언론인 손석희 팬클럽'은 지난 2001년 12월 4일 개설됐으며 회원수는 3만 2,000여 명에 달한다.
프리랜서 기자 김씨는 지난 10일 오후 11시 50분쯤 서울 상암동의 한 일식집에서 손 대표에게 폭행을 당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손 사장은 부인하며 김씨를 공갈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소했다.
JTBC는 공식 입장을 통해 "김씨가 손 대표에게 불법적인 취업을 청탁했다가 뜻대로 되지 않자 손 대표를 협박한 것이 이번 사안의 본질"이라며 "청탁을 거절당한 김씨가 화를 내고 흥분하자 (손 대표가) 정신 좀 차리라며 손으로 툭툭 건드린 것이 사안의 전부"라고 밝혔다.
 
 
 
글=월간조선 뉴스룸
 

입력 : 2019.01.27

조회 : 2427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