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사회

청와대 의전비서관 음주운전 적발

김종천 의전비서관, 면허 취소 수준 음주운전.... 사직서 제출

김종천 청와대 의전비서관.
김종천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23일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돼 사직서를 제출했다.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오늘 새벽 청와대 의전비서관이 서울 종로구 청운동 주민센터 앞에서 음주운전으로 단속됐다"며 "의전비서관은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에게 보고한 뒤 사직서를 제출했고 공직기강비서관실에 자진 신고 및 조사 요청을 했다"고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오전 현안점검회의 후 티타임에서 임 비서실장으로부터 보고를 받았으며, 즉각 사표 수리를 지시했다고 고 부대변인은 전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단속 시각은 새벽 1시인 것으로 안다"며 "김 비서관은 음주 후 대리운전 기사를 불렀고, 대리기사를 맞이하는 장소까지 운전해서 간 혐의를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단속 당시 김 비서관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음주운전 취소(0.1% 이상)에 해당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후 의전비서관 역할은 홍상우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이 대신하게 된다.

 
 
글=월간조선 뉴스룸
 
 
 

입력 : 2018.11.23

조회 : 1576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