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정치

문재인 국정수행 '잘못하고 있다(40.9%)'가 '잘 하고 있다(34.8%)' 앞섰다! (여론조사 공정)

'고용악화와 최저임금 인상 관련 있다' 69.1`%, '주적 개념 삭제 잘못' 47.6%

배진영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에 대해 부정적 의견이 긍정적 의견을 앞서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여론조사 공정(주)'이 8월 31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의하면, '문재인 대통령의 현 국정 수행에 대해 어떻게 평가하십니까'라는 질문에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적 평가가 40.9%로, '잘하고 있다'는 긍정적 평가(34.8%)를 앞서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보통이다'라는 응답 비율은 22.9%, '잘 모르겠다'는 1.4%였다.
연령별로는 4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층(20대: 37.2%, 30대: 42.7%, 50대: 45.0%, 60세 이상: 41.1%)에서 부정 평가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특히 50대의 부정 평가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반면, 40대 연령층에서는 긍정 평가 비율이 41.8%로 부정 평가 비율 38.3%보다 3.5%p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 보면 광주·전라 지역과 강원·제주 응답자에서는 긍정 평가 비율이 각각 48.8%와 51.1%로 부정 평가 비율(광주·전라: 21.0%, 강원·제주: 23.2%)보다 높게 나타났다. 그 외 지역에서는 부정 평가 비율이 긍정 평가 비율보다 상대적으로 높았다(서울: 부정(41.3%) vs. 긍정(36.9%), 경기·인천: 부정(41.0%) vs. 긍정(33.9%), 대전·충청·세종: 부정(45.4%) vs. 긍정(29.4%), 대구·경북: 부정(54.1%) vs. 긍정(25.2%), 부산·울산·경남: 부정(46.5%) vs. 긍정(30.0%)). 대구·경북과 부산·울산·경남에서는 각각 54.1%, 46.5%가 '잘못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여론조사 공정'은 최근 쟁점이 되고 있는 최저임금 인상과 고용악화, <국방백서>에서 '주적(主敵) 개념' 삭제에 대해서도 여론을 물었다.
고용지표 악화와 최저임금 인상 간의 상관관계에 대해 조사대상자의 69.1%가 '관계가 있다'(매우 밀접한 관계가 있다: 42.7%, 어느 정도 관계가 있다: 26.4%)고 답변했다. '관계가 없다'(거의 관계가 없다: 19.4%, 전혀 관계가 없다: 8.2%)는 대답은 27.6%에 불과했다.
세부 집단별로 모든 집단에서 '관계가 있다'라는 응답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만 50대(77.1%), 만 60세 이상(73.6%), 만 19~29세(70.3%), 만 40대(62.5%), 만 30대(59.6%)의 순으로, 지역별로는 대전·충청·세종(75.8%), 대구·경북(73.2%), 부산·울산·경남(72.0%), 경기·인천(68.8%), 서울(66.4%), 광주·전라(65.9%), 강원·제주(54.6%)의 순으로 '관계가 있다'라는 응답 비중이 높았다. 성별로는 남자가 68.7%, 여자가 69.6%로 비슷한 응답 비율을 보였다.
본문이미지


<국방백서>에서 '북한 정권과 북한군은 우리의 적'이라는 문구를 삭제하는 데 대해서도 조사대상자의 47.6%가 '바람직하지 않다'고 대답했다. '바람직하다'는 답변은 41.5%, '잘 모르겠다'는 답변은 10.9%였다.
연령별로 만 50대, 60세 이상의 연령층에서 '바람직하지 않다'는 응답의 비율이 각각 52.4%, 53.5%로 상대적으로 높았다. 반면, 만 40대 연령층에서는 '바림직한 일이다'는 응답의 비율이 47.2%로 높게 나타나 차이를 보였다.
반면, 만 20대, 30대의 저연령층에서 두 응답의 비율이 오차범위 내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20대 : '바람직하지 않다' 46.6% VS. '바람직한 일이다' 48.2%, 30대 : '바람직하지 않다' 45.0% VS. '바람직한 일이다' 43.3%).
지역별로 대구·경북 지역 응답자의 경우 '바람직하지 않다'는 응답의 비율이 64.0%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반면 광주·전남·전북 지역 응답자에게서는 '바람직한 일이다'는 응답의 비율이 54.4%로 가장 높았다.
본문이미지

 
* 조사기간: 8월 28~30일
* 조사대상: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1013명
* 표본추출: 성, 연령, 지역별 인구비례에 따른 할당추출
* 피조사자 선정 방법:
유선 ARS(49.5%) + 무선 ARS(50.5%)
- 유선 ARS: 유선 RDD 35,674,655건 중 88,848건 사용
- 무선 ARS: 무선 RDD 100,000,000건 중 75,951건 사용
* 응답률:
전체: 3.5%(총 통화 28,684건 중 1,013건 응답 완료) - 유선: 3.0%(총 통화 16,512건 중 501건 응답 완료)
- 무선: 4.2%(총 통화 12,172건 중 512건 응답 완료)
* 통계보정:
국가 인구통계에 따른 성, 연령, 지역별 가중치 부여 / 림가중 - 2018년 7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통계 기준
* 표본오차:
95% 신뢰수준 ±3.1%p
 

입력 : 2018.08.31

조회 : 27211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배진영 ‘어제 오늘 내일’

ironheel@chosun.com 어려서부터 독서를 좋아했습니다. 2000년부터 〈월간조선〉기자로 일하면서 주로 한국현대사나 우리 사회의 이념갈등에 대한 기사를 많이 써 왔습니다. 지난 70여 년 동안 대한민국이 이룩한 성취를 긍정적으로 생각하면서, 대한민국이라는 나라의 내용을 어떻게 채워나가는 것이 바람직한가를 고민하고 있습니다. 2012년 조국과 자유의 의미를 생각하게 하는 45권의 책을 소개하는 〈책으로 세상읽기〉를 펴냈습니다. 공저한 책으로 〈억지와 위선〉 〈이승만깨기; 이승만에 씌워진 7가지 누명〉 〈시간을 달리는 남자〉 등이 있습니다. 이 코너를 통해 제가 읽은 책들을 소개하면서 세상과 역사에 대한 생각을 독자 여러분과 공유하고 싶습니다.
댓글달기 2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이은진 (2018-09-02)

    축하해 jane ㅋㅋ 달의 몰락 김현철이 열창합니다 ㅋㅋ

  • 카리스 (2018-09-01)

    https://www.youtube.com/watch?v=Tv1NUjja8v8 오래전에 불렀던 김현철의 노래가 다시 유행할 조짐을 보인다고 하네요. 달의 몰락 감상해 보세요.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