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1. 사회

김경수 앞 난동범은 현행범 체포, 김기춘 앞 난동범은 돌려보낸 경찰

김경수 공격한 50대 천모씨 폭행혐의로 체포, 김기춘 탄 차 유리창 깬 사람은 멀쩡히 귀가

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10일 검찰 조사를 끝내고 나오는 김경수 지사를 천모씨가 뒤에서 공격했다. 사진=유튜브 캡처
 
 
10일 특검 조사를 받고 귀가하던 김경수 경남도지사에게 난동을 부린 남성이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반면 지난 6일 김기춘 전 대통령비서실장 석방 당시 김 전 실장이 탄 차 유리창을 깬 남성은 경찰이 그냥 돌려보내 형평성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김 전 실장에게는 시위대 수백 명이 모여들어 욕설과 난동에 나서는 등 '무법천지'를 연상케 했음에도 불구하고 체포된 사람이 없었다.
 
10일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50대 남성 천모씨는 이날 오전 5시 20분께 귀가하던 김 지사의 뒤통수를 한 차례 가격하고 뒷덜미를 강하게 잡아끈 혐의(폭행)로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은 천씨가 몸이 아프다고 호소해 일단 가까운 병원으로 이송했으며, 병원 치료가 끝나는 대로 조사를 시작할 방침이다.

천씨는 특검 앞에서 김 지사 구속 수사를 촉구하는 보수 성향 집회 등을 생중계한 적 있는 유튜버인 것으로 전해졌다.
 
반면 지난 6일 심야에는 송파구 동부구치소 앞에서 여러 명이 난동을 부렸으나 아무도 체포되지 않았다. 김기춘 전 대통령비서실장이 구속 기간 만료로 석방된 6일 새벽 한국진보연대와 민중당 인사 등 200여 명이 무법천지를 연출했으나, 경찰은 단 한 명도 체포하지 않았다.
 
 
본문이미지
6일 새벽 김기춘 전 실장이 탑승한 차량의 앞유리가 시위대에 의해 훼손됐다.


시위대는 김 전 실장에게 달려들어 심한 욕설을 퍼부었고, 승용차에서 그를 끌어내리려고 난동을 부렸다. 이들이 찌그러뜨린 차 안에서 김 전 실장은 40여 분 동안 갇혀 있었다.
시위대의 난동으로 김 전 실장이 탑승한 차량의 앞유리가 부서졌다. 폭력·기물파손 등 불법 행위가 자행되면 현행범으로 체포하는 것이 원칙이지만 경찰은 앞유리를 부순 인물의 신분증과 연락처만 확인하고 전원 돌려보냈다.

이와 관련, 이주영 국회부의장은 지난 8일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회-중진의원 연석회의 모두발언에서 김 전 비서실장의 석방 당시를 언급하며 "우리나라에 법이 있는가 하는 회의감이 들 정도의 난동"이었다며 "범법행위가 경찰 눈앞에서 벌어졌다면 현행범으로 체포했어야 옳다"고 지적했다.  
 
이 부의장은 "무모한 폭력행위 앞에 경찰은 과연 본연의 폭력 예방을 위한 자신들의 임무수행을 제대로 했는가"라고 물었다. 이어 "경찰은 폭력행위를 예방하는 게 본연의 임무임에도 거의 손놓고 있던 것 아닌가"라며 "경찰 공권력이 이념과 진영에 따라 여기에는 이 잣대, 저기에는 저 잣대로 작동한다"고 주장했다.
 
 
글=권세진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18.08.10

조회 : 23466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권세진 ‘별별이슈’

sjkwon@chosun.com 인터넷뉴스팀장
댓글달기 17건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 송종건 (2018-08-21)   

    드루킹범죄는 최순실 고영태 박근혜보다 훨씬 더 큰 범죄다. 대선불복을 넘어 탄핵으로 가야한다 드루킹범죄는 최순실 고영태 박근혜보다 훨씬 더 큰 범죄다. 대선불복을 넘어 탄핵으로 가야한다 드루킹범죄는 최순실 고영태 박근혜보다 훨씬 더 큰 범죄다. 대선불복을 넘어 탄핵으로 가야한다 드루킹범죄는 최순실 고영태 박근혜보다 훨씬 더 큰 범죄다. 대선불복을 넘어 탄핵으로 가야한다 드루킹범죄는 최순실 고영태 박근혜보다 훨씬 더 큰 범죄다. 대선불복을 넘어 탄핵으로 가야한다

  • 포청천 (2018-08-19)   

    오죽하면 개찰넘들이라고 하겠나

  • 수구꼴통킬러 (2018-08-14)   

    조선일보가 언론이면 김정은이는 예수님이다 좌파 우파 개념도 모르는 인간들데리고 거짓선동에 조작은폐전문 쓰레기신문 조선일보는 지구상에서 사라져야한다

  • 한준희 (2018-08-12)   

    이것은 그들이 그토록 짖던 민주주의가 아니다......군은 계획만 하지말고 대한민국을 워래되로 돌려놔야한다

  • knb (2018-08-12)   

    그들을 뽑아준 국민들이 죄가 아닐까요?
    국민들은 쓰디쓴 댓가를 치룰 것입니다

  • 애국인 (2018-08-11)   

    쓰벌 미친 대한민국

  • 소나무 (2018-08-11)   

    저러니 특검하기전에 경찰과 검찰에서 김경수를 제대로 조사 수사했을까요? 웃기는 짬뽕입니다. 무엇을 해도 믿을수 없는 집단 패거리 들입니다.

  • blessed7 (2018-08-11)   

    이정부는 대한 민국 정부가 아니라, 북한의 2 중대일지 모른다. 좌파는 되고 우파는 되지 아니한다. 우파는 되지 아니하고, 좌파만 되는 정부이다. 이 정부를 중단시켜야 한다. 문재인을 여적죄로 고소하여야 한다.

  • 곽성철 (2018-08-11)   

    그래서 우리는 견이라고 부른다. 권력의 충실한 견.

  • tosung (2018-08-11)   

    법앞에 만인이 공평하다는 명제가 한낯 구호에 그치게 만드는 현정권의 검경은 노골적으로
    얼굴에 철판을 깔고 있다. 이정권은 공평하고,공정하게 사리를 판단할 줄 알았던 국민들이 이제
    헛 웃음만 짓고 하늘을 향해 후회의 얼굴을 내밀고있다. 참 너무 기막히네...

  • 문재인 (2018-08-10)   

    이 나라 경찰이 경찰이냐???? 문재인 두목넘의 똥구멍을 빨고 있는 쓰레기들이지!!!!!

  • 이니다 (2018-08-10)   

    ㄱㅕㄴ찰...옛다 뼈다구

  • 비전 (2018-08-10)   

    조선일보는 중심잡아라 그게무슨테러냐? 명칭 똑바로해라? 임서기한테 잘보이고싶나? 지지자 기자 경찰이 있는곳에서 무슨 힘이가해지나? 도리어 제압에의해 시민이 많이 다쳤을것이다. 80이된 혼수 상태를 돌보시고 나라를 안정되게 해오신 어른에게는 유리창을 깨고 위협 하는법 집행에 쑈하는 불법 자들은 돌려 보내고 아마 기자가 당했으면 그만 둘걸 약자의 언론이 되길 우리나라는 칼자루쥔놈이 강자고 권력자다. 박근혜는 칼자루 쥐고도 양심에 호소 하려다 그지경이되었으니 이제 그런 실수는 없을것이다

  • 해보자 (2018-08-10)   

    경찰청장을 길거리로 끌어내어서 옷벗기고 두둘겨 패보자. 3초이내로 관련자들 모두 구속될꺼다. 김갑룡이 정권바뀌면 구속시키자 !!!!

  • 뜨벅이 (2018-08-10)   

    이게 나라냐?
    이 놈의 정부도 망할날이 가까웠구나

  • yhohpath (2018-08-10)   

    이중 잣대!!!!! 이나라 법치는 이미 무너진지 오래다.

  • hans9966 (2018-08-10)   

    내로남불!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