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누비랩, 지구의 날 맞아 급식행동 1.5℃ 챌린지 개최!

지난해 챌린지 결과 평균 잔반량 13.2% 감소

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liberty@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푸드 AI 기업 누비랩(대표 김대훈)이 지구의 날을 맞아 지난 22일부터 오는 5월 3일까지 ‘급식행동 1.5℃ 챌린지’를 개최한다.

 

누비랩과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가 공동 기획한 급식행동 1.5℃ 챌린지는 학생들이 학교 급식을 통해 탄소중립 생활을 실천하도록 장려한다. 챌린지는 학교별 대항전으로 진행되며, 10일간 누적된 평균 잔반율을 기준으로 우수 학교로 선정한다. 

 

2023년 11월 처음 진행된 챌린지는 전국 30여 학교에서 학생 약 1만5000만이 참여했다. 이 기간 동안 수집된 배·퇴식 스캔 데이터 11만 1173건을 분석한 결과 급식 평균 잔반량이 13.2% 감소하는 성과를 보였다.

 

이번 챌린지는 지구의 날인 22일부터 2주간 AI 푸드 스캐너가 설치된 전국의 초·중·고등학교에서 진행된다. 누비랩의 식생활교육 솔루션을 도입해 운영 중인 학교는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참여할 수 있다. 우수 학교로 선정된 초·중·고등학교 각 1개교에는 한국기후·환경네트워크 상임대표상과 함께 간식비 100만원을 시상한다.

 

누비랩 김대훈 대표는 “지난 챌린지에서 잔반제로를 통해 탄소중립을 실천하고자 하는 학생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해 올해부터는 반기별 챌린지로 지속적인 식생활교육에 기여하고자 한다”며 “이번에는 지구의 날을 기념하는 활동으로써 더 큰 의미를 가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한편, 누비랩은 이달 초·중·고등학교 식생활교육 솔루션을 ‘탄탄스쿨’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선보였다. 탄탄스쿨은 학생들이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을 골고루 섭취하도록 하는 식생활교육과, 환경 의식을 갖게 하는 탄소중립교육을 돕는 솔루션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누비랩은 영양교사를 위한 월간 뉴스레터 '누룽지'를 신규 발행해 학교 급식 인사이트를 전달한다. 새로워진 탄탄스쿨은 오는 22일 코엑스에서 열리는 '2024 우수급식·외식산업전'에서 공식 공개된다.

 

글=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4.04.25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이경훈 ‘현장으로’

liberty@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