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홍준표, 국민의힘 향해 "혁신의 본질은 국민신뢰 상실한 지도부의 총사퇴"

"'듣보잡'들이 당권 잡았다고 설쳐...총선 후 새로운 세력과 다시 시작할 것"

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thegood@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뉴시스

홍준표 대구시장이 국민의힘 지도부를 향해 '당권 잡은 듣보잡(듣지도, 보지도 못한 잡놈이란 뜻의 온라인 은어)'이라고 맹비난하며, 국민의힘 총선 참패를 기정사실화하는 듯한 주장을 했다. 

 

홍준표 시장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혁신의 본질은 국민 신뢰를 상실한 지도부가 총사퇴하고 새 판을 짜야 했는데 너희들끼리 난국돌파가 가능하겠나"라고 지적하는 글을 올렸다.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참패로 차기 총선 승리에 대한 기대감이 사라진 가운데,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를 포함한 지도부가 패배에 대한 책임, 희생과는 거리가 먼 행보를 보이고 있다고 비판한 것이다. 

 

홍준표 시장은 "어디서 왔는지도 모르는 '듣보잡'들이 당권 잡았다고 설치면서 당원들을 이간질하고 권력의 앞잡이가 되어 세상 모르고 날뛰어 본들 내년 총선 후면 국민들이 정리해 준다"며 "총력을 다해도 이기기 힘든 총선을 앞두고 갈라치고, 내치고, 한 줌도 안되는 무능한 너희들끼리 무슨 큰선거를 치르겠나"라고 비난했다.  이는 홍 시장이 현재 국민의힘 지도부로는 내년 총선에서 참패할 수밖에 없다고 못 박은 것과 같다.  

 

홍준표 시장은 그러면서 그러면서 "나는 내년 총선 후 새로운 세력과 함께 다시 시작하면 된다"고 밝혔다. 국민의힘이 총선에서 대패한 후 자신이 당의 새로운 구심점으로 부상해 차기 대권을 준비하겠다는 계획을 먼저 공개한 셈이다. 

 

글=박희석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3.10.29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박희석 ‘시시비비’

thegood@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