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국산 기술로 북한 무인기 차단… LIG넥스원, 한국형 재머 국내 개발 추진

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liberty@chosun.com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사진=LIG넥스원

22일 LIG넥스원은 정부가 북한 무인기의 영공 진입을 막기 위한 전자전 장비인 ‘한국형 재머(K-Jammer)’ 제작을 추진함에 따라 이를 적용한 ‘소형무인기대응체계’ 제안서를 내고 관련 기술 개발을 준비한다고 밝혔다.


소형무인기대응체계가 개발되면 한국형 K-재머를 통한 재밍(전파방해 및 교란) 전파를 발사해 원거리에서 비행해 오는 소형 무인기를 경로에서 이탈시키거나 추락시킬 수 있다. 이를 통해 소형 무인기 대응을 위한 ‘전자전 공격(EA) 작전 역량’이 크게 강화되리라 전망된다.


LIG넥스원은 국지방공레이다, 소형 정찰 타격·복합형 드론, 탐지 센서, 재머 등을 개발했다. 육·해·공군이 운용하는 전자전 체계 전 부문에 걸쳐 개발에 성공한 경험이 있다. 


LIG넥스원은 “40년 넘게 지상·항공·함정에서 운용 중인 군 전자전 체계에서 전자정보·통신정보 신호에 대한 탐지·재머장비의 개발, 양산, 전력화 등에 참여했다”며 “신호 탐지 및 분석, 빔조향, 배열송신, 재머 및 설계기술 등의 핵심기술 및 노하우를 축적해 오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소형무인기대응체계’의 성공적 개발을 위한 전파방해와 교란기술, 데이터링크 통신재밍 기술,  AI기반 기술 등 우리 군이 원하는 핵심기술 100%를 확보하고 있다.


글=이경훈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2.08.22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이경훈 ‘현장으로’

liberty@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