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1. 문화

메이저리거 류현진, 아나운서 배지현 시즌 종료 후 결혼한다

결혼 전제로 열애 중인 류현진(좌)과 배지현(우). 사진=조선DB
메이저리거 류현진과 아나운서 배지현이 시즌 종료 후 결혼한다. 
  
류현진과 배지현은 2년간의 열애 끝에 서로에 대한 확신을 가지고, 결혼까지 다짐했다고 한다. 다만 류현진이 현재 메이저리그 정규시즌에 한창인데다 소속팀 LA다저스가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1위를 질주하고 있어 포스트시즌 진출이 확실시되는 만큼 모든 시즌을 마친 후 비(非)시즌에 결혼식을 올릴 계획이다.
 
두 사람은 야구라는 매개체를 통해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른 커플에 비해 자유로운 연애는 불가능하지만 각자의 직업에서 충실하게 일하며 틈틈이 데이트를 즐겼다는 전언이다.
 
한 관계자는 "류현진의 부모님께서 배지현을 매우 예뻐하신다"며 "아직 정식으로 상견례를 한 것은 아니지만 양가 부모님이 두 사람이 결혼을 전제로 연애 중 임을 알고 계신다"고 밝혔다.
 
배지현의 소속사 코엔스타즈도 이를 공식 발표했다. 소속사는 "배지현 아나운서와 류현진 선수는 같은 동종 업계에서 만나 좋은 동료이자 든든한 지원군으로 2년 간 서로를 배려하며 조심스레 만남을 유지했다"며 "서로를 향한 믿음과 신뢰를 바탕으로 현재에 이르렀다. 아직 결혼에 대한 세부적인 내용들은 결정된 바 없으며, 두 사람에게 있어 중요한 선택인 만큼 많은 대화를 통해 신중히 진행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글=월간조선 뉴스룸 

입력 : 2017.09.13

조회 : 269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댓글달기 1건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 inucoyt (2017-09-13)   

    월간조선만이라도 이런 쓰레기 연얘인 잡스럽 일상사 기사화하지마라....제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