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미래에셋 'TIGER 2차 전지 ETF' 잘 나가네!

25일 만에 순자산 5200억원 돌파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글로벌리튬&2차전지SOLACTIVE ETF’ 순자산이 500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순자산 5000억원 돌파는 지난 7월 20일 상장 이후 25영업일 만으로, 국내 상장된 해외투자 ETF 중 최단기간이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26일 종가 기준 TIGER 글로벌리튬&2차전지SOLACTIVE(솔랙티브) ETF 순자산은 5200억원이다. 개인이 3927억원 순매수 하며 ETF 순자산 성장을 견인했다. 앞서 해당 ETF는 상장 나흘 만에 순자산 1000억원을 돌파한 바 있다.


TIGER 글로벌리튬&2차전지 SOLACTIVE ETF는 리튬 채굴부터 2차전지 배터리 및 완성차 업체에 이르기까지, 글로벌 배터리 관련 산업 전반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2차전지는 각국 친환경 정책을 바탕으로 성장을 지속하고 있으며, 배터리 핵심 소재 시장도 성장이 예상된다. 이중 리튬은 다양한 산업에서 활용도가 높아 ‘백색 원유’로 불리며 대체 불가능한 원자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ETF 추종지수는 ‘SOLACTIVE Global Lithium Index’다. 지수는 ‘알버말(Albemarle)’,  ‘창신신소재(Yunnan Energy New Material)’, ‘CATL’, ‘이브에너지(EVE Energy)’, ‘BYD’ 등 리튬 탐사 및 채굴, 배터리 생산 관련 글로벌 기업 20~40종목으로 구성된다. 한국 기업 중 ‘삼성 SDI’도 포함됐다.


미래에셋자산운용 ETF운용부문 김남기 상무는 “전기차를 비롯한 친환경차로의 전환은 앞으로 빠르고 강하게 일어날 것”이라며 “TIGER 글로벌리튬&2차전지SOLACTIVE ETF는 리튬부터 배터리까지 전기차 및 2차전지 관련 글로벌 기업에 분산투자 가능하다. ETF는 중국 비중이 높은 차이나전기차 ETF가부담스러운 투자자들에게 좋은 대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글= 정혜연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8.27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혜연 ‘세상 속으로’

hychung@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