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NewsRoom Exclusive

공재광 전 평택시장 美 바이든 대통령에게 탄원서 보내

공 전 시장 “고덕국제신도시 내 ‘알파탄약고’ 조속히 이전 요청”

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목록
  • 프린트하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공재광 국민의힘 평택시(갑) 당협위원장이다.

공재광 국민의힘 평택시(갑) 당협위원장이 미국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고덕국제신도시 내 ‘알파탄약고’의 조속한 이전을 요청하는 탄원서를 발송했다. 공 위원장은 직전 평택시장을 지냈다. 


3일 공 위원장은 “대한민국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앞으로 양국이 굳건한 동맹 관계 속에서 한반도의 평화를 실현하는데 적극 노력해주실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이어 공 위원장은 “당초 2008년 반환 예정이었던 ‘알파탄약고’가 미군기지 이전 계획에 따라 수차례 지연되며 현재에 이르고 있다”며 “평택시장 재직시 커티스 스캐퍼로티(Curtis Scaparrotti) 당시 주한미군 한미연합사령부 사령관을 만나는 등 미군관계자와 ‘알파탄약고’ 이전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의한 바 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공 위원장은 “수년 전에 완료됐어야 할 탄약고 이전이 늦어지면서 고덕국제신도시 입주민들의 불편이 가중되고 있다”며 “학교 신설이 늦어져 400여명의 아이들이 10차선 대로를 건너 초등학교로 등하교를 하는 위험한 상황에 내몰려 있다”고 했다. 


공 위원장은 “평택시는 제가 평택시장이던 시절부터 현 평택시장까지 국방부 등 중앙부처에 탄약고 이전을 건의해 왔지만, 한 발자국도 나가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삶의 터전 바로 옆에 거대한 탄약고가 있다는 사실 하나만으로도 주민들의 불안함을 미루어 짐작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마지막으로 공 위원장은 “일면식도 없는 가운데 편지로 탄원서를 드리는 것과 혹여 있었을 외교적으로 결례가 되는 단어와 문구들에 대해 바이든 대통령의 깊은 혜량을 부탁드린다”며 “아무쪼록 평택시에 소재한 ‘알파탄약고’가 조속하게 이전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거듭 당부했다.  


한편 공 위원장은 소셜미디어에 美 바이든 대통령에게 고덕국제신도시 內‘ 알파탄약고’의 조속한 이전을 요청하는 탄원서를 우편으로 발송했다고 알리는 동시에 ‘탄원서 릴레이 챌린지’를 통해 평택시민의 저력을 보여주자며 적극적인 동참을 호소했다. 


글=정광성 월간조선 기자 

입력 : 2021.03.03

Copyright ⓒ 조선뉴스프레스 - 월간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협 어부바 콘텐츠 공모전
NewsRoom 인기기사
Magazine 인기기사
사진

정광성 ‘서울과 평양 사이’

jgws1201@chosun.com
댓글달기 0건
댓글달기는 로그인 하신 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